맥북 프로 우측 command키를 언어 전환 키로 사용하기

195 words

시에라 이후로 Karabiner를 쓸 수 없게 되었는데 그나마 Karabiner-elements가 존재해서 그나마 다행이다. 맥에서는 언어 전환을 조합키로 사용하는 설정이 기본이다. 익숙해지면 그래도 괜찮긴 하지만 오늘따라 불편하게 더 느껴져서 어떻게 할 방법이 없나 찾아봤다. 키보드에 존재하지 않는 키를 언어 전환 키로 설정하면 우측 command 키를 해당 키로 설정하는 것으로 가능했다. 내 경우는 F16을 언어 전환키로 설정했다. 먼저 … Continued

개발자가 아닌 개발자

236 words

얼마 전에 okky에 웹 개발자도 개발자라고 할 수 있나요라는 글이 올라왔었다. 원문을 보기 전에 수많은 분들의 반응을 먼저 봐서 그랬는지 몰라도 가볍게 읽고 지나갔다. 이직으로 인한 인수인계에, 책 마무리 작업에, 이상한모임까지 겹쳐 자는 시간 외에는 정말 정신이 없었던 탓이다. 사실 코더랑 프로그래머를 분리해서 이야기하는 사람도 종종 봐왔기 때문에 이런 글은 그렇게 특별하지 않았지만 바쁜 와중에도 … Continued

대화가 일을 방해하는 기분이 들 때

373 words

얼마 전 트위터에서 사람마다 집중할 수 있는 환경이 다른데 한 공간에 몰아넣으면 얼마나 효율이 좋을까 하는 트윗을 읽었다. 그 중 유기용님의 트윗이 기억에 남는다. @haruair @devthewild @re_shia 클린코더에도 아무때나 대화 요구로 인해서 인터럽트 걸릴때 어떻게 하면 되는가? 주제가 있던데 프로답게 자기일 끊고 친절하게 대하라고 하더군요. 자신도 다른이의 일을 끊게 되는 경우가 있으니까요. — 유기용 (@_nodelay) … Continued