터미널에서 메시지 재미있게 출력하기 cowsay

😢 이 페이지는 다음 주소로 변경될 예정입니다.

터미널을 사용하다보면 사소하지만 유용한 스크립트를 작성할 때가 종종 있다. 스크립트로 작성한 코드로 결과를 그냥 출력할 수 있지만 다소 밋밋하게 느껴본 적은 없었는지 생각해보자. 빌드가 완료되거나 업스트림에 머지하는 스크립트가 Done.만 출력하면 실용적이긴 하지만 아쉬움이 있다. 그 부족함을 느꼈다면 cowsay를 사용해서 더 터미널 힙스터답게 메시지를 출력할 수 있다!

cowsay는 아스키아트와 함께 원하는 메시지를 출력할 수 있게 해주는 프로그램이다. 1999년부터 있던 프로그램이라서 터미널을 쓴다면 한번쯤은 어디선가 이미 봤을지도 모른다. perl로 작성되었다.

설치는 apt-get, homebrew 등 대부분의 패키지 관리자에서 제공한다.

$ apt-get install cowsay
$ brew install cowsay

사용 방법은 간단하다.

$ cowsay Hello World
 _____________
< Hello World >
 -------------
        \   ^__^
         \  (oo)\_______
            (__)\       )\/\
                ||----w |
                ||     ||

cowsay는 fortune이랑 자주 나온다. fortune은 포춘 쿠키에 들어있는 쪽지와 같은 내용을 출력하는 프로그램이다. fortune도 apt-get, brew 등으로 설치할 수 있다.

$ fortune | cowsay

-f 플래그를 사용하면 소 이외에도 다른 그림으로 사용할 수 있다. 사용할 수 있는 그림 목록은 -l 플래그로 확인할 수 있다.

$ fortune | cowsay -f sheep
 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
/ This night methinks is but the daylight \
| sick.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|
|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|
| -- William Shakespeare, "The Merchant   |
\ of Venice"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/
 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
  \
   \
       __     
      UooU\.'@@@@@@`.
      \__/(@@@@@@@@@@)
           (@@@@@@@@)
           `YY~~~~YY'
            ||    ||

cow 파일을 COWDIR에 추가하면 자신이 직접 만든 메시지로도 사용할 수 있다. cowsay를 검색해보면 이 프로그램 이후에도 정말 다양한 언어로 작성되었다. 포니를 좋아한다면 ponysay도 살펴보자.

점점 각박하게 변해가는(?) GUI의 세계에서, 이 작은 메시지 출력까지도 아름답게 아스키아트로 표현하고야 마는 선현들의 낭만을 배워야 할 필요가 있다. 😀